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다른 연합동아리와는 달리

전국지부와 수도권지부가 함께 하나되는 우리 YLC!

하지만 물리적인 거리 때문에 자주 못 만나는 안타까운 현실.

전국지부는 수도권지부와 어떻게 다를까?

하나되기 운동회 때는 전 날 어디서 잘까?

전국지부가 궁금하다면 이 코너를 주목해주세요.

지부장단이 들려주는 솔직하고 담백한

전국지부 이야기가 시작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랑하고 존경하는 전국의 YLCer 여러분 모두들 안녕하신가요? 꾸벅~ 음...이 글이 웹진에 올라 올 때쯤이면 다들 중간고사라는 긴 터널을 무사히 뚫고 나와 드디어 봄을 느끼고 계시겠지만, 이 글을 쓰는 지금은 실로 끝도 보이지 않는 중간고사 기간입니다. 다들 잘하고 계시겠죠? 아! 제 소개가 늦었군요. 저는 부산 사는 경남지부의 흔남 (오해하지 마세요. 훈남이 아닙니다. 흔한 남자, 흔남입니다.) 83년도 생산, 아직은 여린 꽃띠 박진석 인사 드립니다. 손발이 오그라드는 인사 말 만큼이나 유치한 저는 믿기진 않으시겠지만 현재 13대 경남 지부장으로 활동 중에 있으며, 덕치를 기본으로 하는 믿음의 리더십을 보여...주려고 노력 중에 있습니다.

 험! 험! 제 얘기를 주절거리기엔 저에게 주어진 지면이 너무나 적으므로 거두절미하고, 본 이야기를 시작하도록 하겠습니다. 오늘부터 제가 연재하게 될 이름의 웹진은 그 이름도 거창한 ‘전국지부를 말하다.’ (빠밤!) 인데요. 사실 이 원고를 어느 부탁을 받고 평소 글쓰기를 금주(禁酒)만큼 싫어하고 실력 또한 젬병인 제가 어떤 말로 시작을 해야 될 까 무슨 말을 해야 할까, 며칠 밤을 고민하던 끝에...그냥 전국지부에 대해서 생각나는 대로 주절주절 써 내려가기로 했습니다. 다소 무책임해 보이지만...앞으로 약 4회에 걸쳐서 연재될 ‘전국지부를 말한다.’의 시작이니 만큼 특정주제보다는 여러분의 이해를 돕기 위해 (특히 수도권 지부) 전국지부의 간략한 소개정도로 제가 물꼬를 트면 저보다 역량이 출중하신 다른 지부장님께서 바통을 이어서 심도 깊은 이야기 해주실 겁니다.

 다들 아시겠지만 저희 전국지부의 구성은 경남, 경북, 전라, 충청 총 4개 지부로 구성되어 있으며, 덕분에 다양한 지역의 다양한 출신 학교의 구성원들로 채워져 있어서 인원 구성이 다양할 뿐 아니라, 아무래도 지역별로 지부가 꾸려지는 탓에 각 지역 별로 색깔이 강한 편이랍니다. 각 지부는 수도권 지부와는 다르게 신입회원 40여명 준회원 40여명해서 약 80명이 함께 활동하고 있으며, 준회원과 신입회원이 같은 프로그램을 진행하는 지부가 많아서 신입회원과 준회원이 끈끈한 네트워크를 형성하고 있는 것이 특징이라면 특징이라고 할 수 있겠네요. 음...이건 제가 쓰는 글이니 만큼 제 마음대로 위의 4개 지부를 특징지어 소개하고 싶지만, 저는 워낙 민주적인 사람이기에 (사실은 극렬한 저항이 예상 되므로)각 지부장님께 한 줄로 자기 지부 소개를 해달라고 했어요. 지부별로 톡톡 튀는 아이디어를 내주실 꺼라 생각은 했지만...

‘꿈을 향한 열정, 천하무적. 경북지부’
‘우리의 열정! 우리의 개성! 눈으로 확인하라! 블랑블랑~충청지부’
‘세상의 중심에서 전라지부를 외치다!’
‘훗! 다 필요 없고 대세는 경남지부’ (주인공은 항상 마지막이라는...)
 

 딱 한 줄의 글이지만 개별 지부별 특징이 살아 숨쉬는 듯 하죠?

 이렇듯 개성 충만하고 열정이 넘치는 저희 전국지부! 비록 무시할 수 없는 물리적 거리 때문에 수도권 지부와 혹은 각 전국지부 간에 적극적인 인적 네트워크형성에는 다소 어려움이 있지만, YLC라는 이름 아래에서 함께 활동하는 자체만으로도 충분히 벅차 오르네요. 여러분도 그러신가요? 용두사미라고...앞은 거창하게 시작해서 별 내용 없이 글이 끝맺는 것 같아서 다소 민망스럽긴 하지만, 제가 가진 필력이 워낙 미천한지라...

 앞으로 각 지부에서 한 번씩 써내려 갈 ‘전국지부를 말하다.’ 많은 관심 가져 주시구요. 곧 있을 MT에서 끈끈한 인적 네트워크를 만들어 봅시다. 여러분 사랑해요!

경남지부장 박진석

     



Comment

  1. 정화 2009.04.26 10:22 신고

    진석오빠....고생하셨어요 ㅋㅋㅋ
    근데...블링블링인데ㅠㅠ ㅋㅋㅋㅋㅋㅋㅋ

    • 교사장 2009.04.29 20:01 신고

      블랑블랑이뭐야,,ㅋㅋㅋ
      우리의 블링블링이ㅋㅋㅋㅋㅋ

  2. 윤써니 2009.04.26 13:22 신고

    이래 매력적인 흔남도 있나~?ㅋㅋㅋㅋ 진짜 귀여워,,ㅋㅋ

  3. 쩡으니 2009.04.26 13:37 신고

    석이오빠야 ㅋㅋ 잘읽고갑니덩 ^^

  4. 은콩 2009.04.27 15:34 신고

    오뽜야 ㅋㅋㅋ 사진 짱! 쓴다고 완전 수고많았어 ㅠㅠ
    근데 경남지부 한줄 이거 뭐 ㅋㅋ
    할말없어서 막지은거 같은 느낌인데요?ㅋㅋㅋ
    어쩃든 대세는 YLC ㅋㅋㅋㅋㅋㅋㅋ

  5. 어리버리쭈 2009.04.27 21:10 신고

    ㅋㅋㅋㅋㅋ "덕치"라는 부분에서 풉.. ㅋㅋㅋ ^^ 지부장님 항상 수고해주셔서 감사합니다 ㅎ

  6. SB 2009.04.27 23:44 신고

    잘읽고갑니당!!
    앞으로도기대할꼐요><

  7. 박희영 2009.04.28 01:10 신고

    사진 와우^^ ㅋㅋㅋ 재밌게 잘읽고갑니당~!! ^^ 지부장님 화이팅 ㅋ

  8. Rim 2009.04.28 12:51 신고

    오우~ 지부장님 인기폭발인데요! 수고많으셨습니다.^^

  9. SY 2009.04.29 23:16 신고

    경남지부장님 멋진 스타트 굿^^!!!


티스토리 툴바